최용덕 동두천시장, 제생병원 현장 방문 ‘공사재개 촉구
상태바
최용덕 동두천시장, 제생병원 현장 방문 ‘공사재개 촉구
  • 백호현 기자
  • 승인 2019.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원준비를 위한 컨설팅, 안전진단 하반기 예정 확인
 
 

동두천시(시장 최용덕)은 17일 공사가 장기 중단된 제생병원 현장을 시청 간부 및 관계부서장 등 30여 명과 함께 방문・시찰했다.

이 자리에서 대진의료재단 관계자로부터 건축물 관리실태 및 개원방향에 대한 설명을 청취하고, 병원을 조속히 개원하는데 필요한 시의 적극적이고 신속한 행정지원을 약속했다.

대진의료재단(법인사무국)은 제생병원 건립공사가 중단된 지 20년이 지나서, 안전진단과 건물 활용도에 대한 경영컨설팅을 금년 하반기에 실시 할 계획임을 설명했다.

최용덕 시장은 "병원개원이 지역의 최대 현안사항으로 시민의 기대가 많은 바, 6월부터라도 전문기관 컨설팅과 아울러 건축물 정밀안전진단을 포함해서 안전사고가 발생되지 않도록 사전조치 해줄 것."을 당부했다.

그 동안 대순진리회 종단은 내부분열과 마찰로 인해 종파간의 법적소송이 장기화로 이어졌고, 종단 간 합의 및 공사추진에 전혀 진척이 없는 상태였다.

이에 시는 지난 2월 27일 제생병원 개원촉구 4개 도장・방면 대표자 연속회의를 갖고 “도시계획시설 인가기한(2020.12.31.) 내 사업추진 행위가 없을시 법적절차를 통해 강력한 행정조치를 강행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전달한 바 있다.

시는 “향후 10만 시민의 염원인 전문의료시설이 속히 개원되어, 경기북부거점병원의 역할과 질 높은 의료서비스 제공 등 지역과 함께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