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1호’ 동두천시 착한일터 선정”
상태바
“육군 ‘1호’ 동두천시 착한일터 선정”
  • 백호현 기자
  • 승인 2019.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육군 제8기계화보병사단 맹호대대
 
 

[동두천=백호현 대표기자]  9일 최용덕 시장.육군 제8기계화보병사단 맹호대대(대대장 유승균) 김경희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장.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나눔 행복드림 ‘착한일터 가입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동두천시장 감사인사, ‘착한일터’ 현판 수여식, 기념사진 촬영 등이 진행됐다.

동두천시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공동으로 추진하는「희망나눔 행복드림」은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후원모금 사업으로, 사업을 통해 모인 기부금은 사회적 취약계층 및 저소득층에 대한 장학사업, 의료비 지원, 주거환경 개선사업 등에 사용된다.

여기에 사업체 단위로 기부에 참여하면 ‘착한일터’로 선정된다. 지역사회와 더불어 사는 가치를 몸소 실천하고 나눔문화를 확산시키는 데 앞장서는 ‘착한’ 직장으로 인증받는 셈이다.

대대는 전체 간부 중 75% 가량이 기부에 참여하면서 동두천시가 인증하는 37번째 ‘착한일터’로 선정됐다.

군 부대로서는 처음이자, 참여자 수 또한 사업을 주관하는 동두천시청을 제외하면 가장 많은 숫자다.

지난해부터 일부 간부들이 자발적으로 기부를 시작해온 것이 입소문을 타고 퍼지면서 대대에서는 선행을 독려하는 문화가 확산되기 시작했다.

여기에 「1·2·5 감사나눔 운동」(매주 1회 선행하기, 매월 2권 독서하기, 매일 5회 감사하기)과 같은 부대차원의 선행 장려 캠페인이 활발히 진행되면서 기부에 동참하는 간부들이 크게 늘었다고. 현재는 대대 간부 109명 중 82명이 정기후원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유승균 맹호대대장(중령)은 “이웃을 돕는 뜻깊은 일에 대대 간부들이 뜻을 모아 동참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가와 국민, 지역사회를 위해 아낌없이 헌신하는 자랑스러운 부대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