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연2동 새마을남녀지도자회, 태풍 앞두고 질병 통제 강화 방역활동에 총력
상태바
생연2동 새마을남녀지도자회, 태풍 앞두고 질병 통제 강화 방역활동에 총력
  • 최병학 시민기자
  • 승인 2019.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신천교 인근등 방역 취약지역 중심으로
 

[동두천=최병학 시민기자]  동두천시 생연2동 새마을남녀지도자회(회장 한대성, 이성순)는 1일 신천교 인근 등 방역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방역활동은 지난 9월 17일 경기도 파주에서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발생함에 따라 확산을 우려한 새마을방역단이 자율적으로 주도한 활동으로, 지역민들을 위해 헌신하고자 하는 새마을지도자회의 행보가 눈길을 끌었다.

한대성 새마을지도자회장 및 이성순 새마을부녀회장은 “그간에는 해충 방역활동에 매진했다면, 이제는 태풍을 앞두고 확산될 우려가 있는 돼지열병의 차단을 위한 방역활동에 앞장서고자 한다.”는 의지를 전했다.

이에 오천명 생연2동장은 “하절기 내 감염병 예방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던 새마을방역단이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확산 방지에까지 앞장서주시니 감사할 따름이며, 방역약품 및 유류 등 지원이 필요한 부분에 적극 협조하여, 방역소독이 지연되는 사례가 없도록 동 차원에서도 적극 지지하겠다.”는 감사 인사를 전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