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청소년교류단 베트남 빈롱시 방문 교류활동
상태바
동두천시 청소년교류단 베트남 빈롱시 방문 교류활동
  • 동두천.연천신문
  • 승인 2019.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부터 26일까지 일정으로

동두천시 관내 3개 학교(신흥고·신흥중·문화영상고)로 구성된 청소년 교류단 30명이 22일에서 26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자매도시 베트남 빈롱시를 방문했다.

이들은 빈롱시에서 마련해준 환영만찬을 시작으로, 자매학교 방문, 문화·예술공연, 체육교류 활동 등의 일정을 통해 베트남 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빈롱시 학생들과 뜨거운 우정을 나눴다.

한국청소년육성회 동두천∙양주지구회(회장 이순이)가 주관하고, 동두천시가 후원한 이번 방문은 2013년 빈롱시 3개 학교와 동두천시 3개 학교의 자매결연 체결이후 6회째이며, 빈롱시 학생들은 매년 8월에 동두천에서 개최되는 국제 청소년 문화예술제에 참여하며, 상호교류를 실시해 오고 있다.

한편, 청소년교류단은 지난 26일 한국의 한글날을 기념하여 매년 10월 호치민 국립대학교에서 베트남 남부 한국어학과 학교가 모두 모여 개최하는 “한글 페스티벌”에 참여하여, 한글의 우수성을 다시 한 번 되새기는 자리를 가졌다.

이순이 회장은 “방문하는 학교마다 빈롱시 학생들이 열렬히 환호하여, 아이들의 자존감이 높아지는 자리가 되었다. 앞으로도 청소년 교류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해, 동두천 청소년들이 미래사회의 글로벌 리더로 활약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