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상태바
동두천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 동두천.연천신문
  • 승인 2019.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비둘기·광암어린이집 화재 대피훈련 실시

[동두천=백호현 대표기자]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28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5일간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올해는 시민 스스로 화재 등 재난상황에 대비할 수 있도록 안전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어린이집 및 민간시설에 대한 초기대응과 대피훈련을 중점으로 실시하게 된다.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첫째 날인 28일에는 재난취약계층인 어린이를 대상으로 비둘기어린이집(원장 장영심)과 광암어린이집(원장 이연옥)에서 자체 화재 대피훈련을 원아·교직원 및 소방서 등 1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아이들에게 단순하지만 반복된 훈련을 통해 화재발생시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대처할 수 있도록 숙지하기 위한 훈련이다.

이날 훈련은 비둘기어린이집 조리실 및 광암어린이집 원장실에서 화재가 난 상황을 가정해 원아들이 신속하게 밖으로 대피하고, 교직원들은 매뉴얼에 따라 영유아를 대피를 유도했으며, 소방서에서는 어린이 눈높이에 맞게 재미있게 예방교육도 진행됐다.

교육에서는 화재 대피요령을 자연스럽게 숙달될 수 있도록 흥미위주의 물쏘기 체험을 실시하고, 소방서 하는 일에 대해 설명하는 등 어린이들이 놀이하듯이 즐겁게 따라했다.

소방훈련을 지휘한 장영심(비둘기어린이집), 이연옥(광암어린이집) 원장은 “소방훈련을 통해 어려서부터 안전의식을 키우고, 안전을 생활화하는 게 중요하다.”며, “화재를 대비한 반복훈련을 통해 원아들의 안전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