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립예술단 정기공연 개최
상태바
동두천시립예술단 정기공연 개최
  • 백호현 기자
  • 승인 2019.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후7시 동두천 시민회관에서 합창과 농악의 환상적인 콜라보!

동두천시는 오는 9일 오후 7시 시민회관 공연장에서 제8회 동두천시립예술단 정기공연을 개최한다.

이날 정기공연은 동두천시가 주최하고, 동두천시립예술단이 주관한 이번 행사는 한 해 동안 시민에게 받은 사랑에 보답하고, 시민과 함께 호흡하는 시립예술단이 되고자 마련한 시간으로, 정통 클래식과 흥겨운 우리 가락이 어우러지는 최고의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올해로 제8회를 맞는 이번 공연에는 특별한 무대가 준비되어 있는데, 버꾸춤의 서한우 선생과 2019년 동두천시 명예시민인 파란 눈의 이담농악 전수자 바질 쁘비용이 그 주인공이다.

특히, 바질은 재즈드럼을 전공한 프랑스인으로, 2015년 시립이담농악단 꼭두쇠 김경수 선생으로부터 농악을 전수한 이래, 해마다 2회에 걸쳐 ‘시립이담농악단 동하계 수련회’에 참여하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프랑스, 벨기에를 비롯한 유럽 여러 나라에 이담농악 및 한국 음악을 알리며, 국악의 세계화에 기여한 인물이다.

공연의 시작은 시 시정 문화재 제3호이기도 한 이담농악과 바질 쁘비용의 드럼 협연으로 문을 연다. 이담 농악단은 이번 제45회 전주대사습놀이 농악부문 장원에 오른 최고의 ‘꾼’들로, 한층 무르익은 실력으로 시민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동두천시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가행사 참여로 바쁜 2019년을 보낸 시립합창단의 공연이 이어진다. 1960년대부터 2010년대까지 대중에게 사랑을 받은 곡들로 채워지는 무대는 시대를 관통하여 남녀노소 누구나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두 팀의 아름다운 협연 공연으로 대미를 장식할 이번 공연은 네이버 예약사이트에서도 사전예약이 가능하다. 추운 겨울 따뜻한 선물 같은 연주를 들려드리겠다는 포부를 밝힌 시립예술단의 정기공연에 시민들의 참여를 기다고 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