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랑갈비’ 동두천시 60호 착한일터로 선정
상태바
‘아리랑갈비’ 동두천시 60호 착한일터로 선정
  • 동두천.연천신문
  • 승인 2020.0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백호현 대표기자]  동두천시(시장 최용덕)는 31일 오후 3시 공동모금회와 협업으로 진행하는 동두천 희망나눔 행복드림 착한일터 가입식을 아리랑갈비(대표 강영자)에서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최용덕 동두천시장 및 임직원, 공동모금회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으며, 아리랑갈비가 동두천시 제60호 착한일터로 선정됐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여러분들이 저소득층 지원을 위해 정기적으로 후원하시는 5천원은 값지고, 큰돈이라고 생각한다.”며, “동두천시는 착한일터 후원으로 민간인이 민간인을 돌보는 시스템을 구축해, 지역공동체를 회복하는 좋은 롤 모델이 되고 있다.”고 감사를 표했다.

이뿐만 아니라 아리랑갈비는 동두천시에서는 나눔문화 확산과 저소득층 지원을 위해 2012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봉사하는 착한식당」으로 2013년 선정된 후 매월 독거노인, 저소득 장애인 등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식사를 꾸준히 지원하는 등 지역 내 선행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