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한우송아지 설사병예방을 위한 초유은행 운영
상태바
연천군, 한우송아지 설사병예방을 위한 초유은행 운영
  • 백호현 기자
  • 승인 2020.0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유농가에 무상공급

[연천=백호현 대표기자] 연천군은 한우농가의 건강한 송아지 생산과 소득보전을 위하여 올해부터 ‘초유은행’을 운영하고 있다.

초유는 암소가 송아지를 낳고 1~2일 이내 나오는 진하고 황색을 띤 면역물질(IgG, 면역글로불린)이 풍부한 우유로, 송아지 질병 예방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또한 초유는 어미소가 폐사했거나 젖 분비량이 부족한 경우, 송아지가 기력이 약해 스스로 젖을 먹지 못하는 경우 등에 활용할 수 있다.

‘초유은행’은 젖소에서 짜고 남은 초유를 정기적으로 수거하여 65℃ 30분간 저온살균처리, 품질검사 과정을 통해 냉동시킨 안전한 초유를 한우농가에 무상으로 공급하는 서비스이다.

변상수 연천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올해부터 추진하는 초유은행 서비스를 통해 송아지 생존율을 높여 한우농가의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그 밖에 축산관리실에서 설사병·임신진단키트, 축사환경진단기 등의 다양한 과학영농서비스를 운영 중이므로 적극 이용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초유가 필요한 농가는 연천군농업기술센터 유용미생물실 내에 위치한 친환경축산관리실에서 공급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