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소요동, 민간봉사단체 MOU체결
상태바
동두천시 소요동, 민간봉사단체 MOU체결
  • 엄우식 기자
  • 승인 2021.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한 복지전달체계 가동 복지행정의 효율성을 높인다

[동두천=엄우식 기자]  동두천시 소요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김기덕)는 18일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이웃돕기 물품 배송 지원」과 관련하여, 민간봉사단체와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협약한 봉사단체는 마임봉사회(대표 한은숙), 로컬드림봉사회(대표 이창민), 대한적십자사 경기도지사 소요산봉사회(대표 박혜상)로, 이달 19일부터 소요동 행정복지센터에 정기적으로 기부되는 13개 품목을 독거노인 등 저소득층 193세대에 주간 또는 월간으로 전달하게 된다.

또한, 협약 봉사단체의 활동은 단순 물품배송 지원에만 그치지 않고, 대상자들의 생활상태, 욕구 등을 발견하면, 동 행정복지센터 맞춤형복지팀에 신고하도록 하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같은 역할을 동시에 수행하게 된다.

민간봉사단체 체결을 통해 시행하는 이 사업은 소요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기획하여, 동두천시에 최초로 시행되는 것으로, 지속가능한 복지전달체계가 원활히 가동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기덕 소요동장은 “동 자체 사회단체에만 의존하던 민관협력과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시 전체 민관협력으로 확대하여, 이들이 함께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지원할 수 있는 촘촘한 복지 그물망이 형성되었다.”며, “그간 민간 후원물품 배송에 동 복지공무원들이 투입되어, 본연의 업무처리에 고충이 많았는데, 이번 사업이 복지행정의 효율성을 증대시키고, 코로나19로 위축된 자원봉사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