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놀자숲’, 코로나19로 당분간 휴장
상태바
동두천시‘놀자숲’, 코로나19로 당분간 휴장
  • 동두천연천신문
  • 승인 2021.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 놀자숲 재도약위해 휴장에 들어간다.

수도권 최대의 숲체험 시설인 동두천‘놀자숲’이 재도약을 위해 휴장에 들어간다.

놀자숲의 운영을 맡고 있는 수탁사 ㈜펀라이더는 정부의‘사회적 거리두기’조치 4단계 상태에서도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운영은 가능하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이 급격히 늘자 휴장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휴장’이 ‘휴업’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는 게 동두천시의 입장인데 오히려 ‘전화위복’기회로 삼아 바쁜 날들을 보낼 것이라고 밝혔다. 수탁사가 비록 세달 간 운영을 하였지만 재개장을 대비하여 운영상 나타났던 서비스 공백을 파악하고 수준을 높일 수 있는 전략을 짜고 그것을 실현하는 기간으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또한 시는 수탁사로부터 휴장에 따르는 이용자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놀자숲 근로자들에 대한 고용 안정을 도모할 수 있는 방안 등을 제출받아 휴장 부작용을 최소화하려는 대책도 함께 마련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다중이용시설인 놀자숲의 휴관이 불가피하다”며 “재개장 후에도 많은 관심과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