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방범기동순찰연합대, 코로나19 방역에 구슬땀
상태바
동두천시 방범기동순찰연합대, 코로나19 방역에 구슬땀
  • 동두천.연천신문
  • 승인 2020.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범기동순찰연합대(대장 임상우)대원들이 코로나19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연장되면서 코로나19방역활동을 펼치고있어 칭송을 받고있다.
방범기동순찰연합대(대장 임상우)대원들이 코로나19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연장되면서 코로나19방역활동을 펼치고있어 칭송을 받고있다.

[동두천=백호현 대표기자]  동두천시 지역자율방재단 소속 방범기동순찰연합대(대장 임상우)는 6일 관내 전철역 4곳에서 코로나19 방역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에 모범이 되고 있다.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13일까지 일주일 연장됨에 따라 이날 전철역을 찾은 회원들은 더욱 꼼꼼하게 소독을 실시했다. 시민들이 자주 접촉하는 개찰구, 난간 손잡이, 출입문, 에스컬레이터, 자판기, 벤치 등을 중점으로 소독을 실시했다.

임상우 대장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수도권에서 지속되고 있어 안심할 수 없기에, 코로나19가 종식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방역봉사에 참여하고 있다.”며, “하루빨리 시민들이 안심하고 지낼 수 있는 평안한 일상으로 복귀했으면 좋겠다.”고 희망을 전했다.

한편, 방범기동순찰연합대는 지난 2월말부터 정기적으로 코로나19 방역소독을 참여하고 있으며, 평소 위험지역 야간순찰, 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운영 등 시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