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암~하패 동두천 연결교량 개통 전 사전점검 실시
상태바
선암~하패 동두천 연결교량 개통 전 사전점검 실시
  • 백호현 기자
  • 승인 2021.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백호현 대표기자]  동두천시는 17일 선암~하패 동두천 연결교량, 개통 전 최종 사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에는 최용덕 동두천시장을 비롯해 양승호 동두천경찰서장, 김동철, 유광혁 도의원 및 정문영 시의회의장, 시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통을 앞두고 지역주민과 귀향객의 안전을 위해 교량 전반에 대해 점검했다고 밝혔다.

동두천시에 따르면, 송내동과 양주 하패리를 잇는 「선암~하패 동두천 연결교량」은 동두천시와 양주시가 사업비 150억원을 공동 분담하여 길이 139m, 폭 25m 규모로 2019년 5월 착공하였고, 추석 명절을 앞두고 시민들의 귀향길 편의제공을 위하여  17일 개통하게 됐다.

동두천시장은 사전점검 자리에서 교량 사업 추진에 적극적으로 예산 지원에 힘을 실어준 시의원들께 감사의 말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교량 개통으로 국도3호선에서 봉양나들목으로 진입하려는 차량을 은현나들목으로 분산시켜 교통 혼잡 및 물류비 절감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 불편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