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코로나바이러스 격리 수용 진천군민 격려 성금 전달
상태바
한국자유총연맹, 코로나바이러스 격리 수용 진천군민 격려 성금 전달
  • 이종호 기자
  • 승인 2020.0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지부 이영석 회장, 송기섭 진천군수 만나 격려 성금 1,000만 원 쾌척

[네트워크뉴스=이종호 기자]  한국자유총연맹(총재 박종환, 이하 자총) 서울지부 이영석 회장, 충북지부 김덕중 회장 및 조직 간부 15명은 7일 오전 11시,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귀국한 우한 교민들의 격리 수용을 받아들인 진천군민들을 격려하는 성금 1,000만 원을 전달했다.

이날 이영석 자총 서울지부회장, 충북지부 김덕중 회장 및 조직 간부들은 충북 진천군청 군수 집무실에서 송기섭 진천군수를 만나 진천군민들의 우한 교민 수용에 대해 성금 전달과 함께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자총 서울지부 이영석 회장은 “자총은 국민 행복과 국가 발전을 뜻하는 국리민복 가치관의 확산을 통한 사회통합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격리 수용은 자총이 추구하는 국리민복 가치관과 일맥상통한다”라며, “따뜻한 마음으로 우한 교민의 격리수용을 받아준 진천군민들에게 국내 최대 국민운동단체인 한국자유총연맹 회원의 뜻을 모아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자유총연맹은 1954년에 출범해 지난 66년간 자유민주주의 수호·발전 및 자유민주적 기본질서에 입각한 평화통일을 추구하기 위하여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왔다.

특히, 국민 행복과 국가 발전을 뜻하는 ‘국리민복’ 정신을 최고의 판단 기준으로 삼아 사회갈등을 통합하고 다 함께 행복한 나라를 만드는 국민운동에 주력하고 있다.

자총은 대한민국 대표 국민운동단체로서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들을 위해 자체 봉사는 물론 여러 기관 및 단체들과 협력하는 다양한 봉사 프로그램을 꾸준히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