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공병여단, 마전리 지뢰제거작전 종료,
상태바
제6공병여단, 마전리 지뢰제거작전 종료,
  • 엄우식 기자
  • 승인 2020.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년 수해침수지역에 대한 지뢰탐색작전 개시! -

[연천=엄우식 기자]  6공병여단은 지난 2014년부터 시작된 연천군 마전리 일대 미확인 지뢰지대에 대한 지뢰제거작전을 최종 완료했으며, 최근 연천군 추가 요청에 의한 수해침수지역 지뢰탐색작전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부대는, 연천군 마전리(산 6번지)지역 미확인 지뢰지대에서 4월부터 10월 말까지 약 17,247㎡의 면적에 대한 지뢰제거작전을 실시했다. 작전에는 1개 중대 규모의 장병과 굴삭기 등 10여 대의 장비가 투입되었다.

작전을 실시한 마전리 지역은, 1965년 경 지뢰가 설치된 지역으로 1967년 지뢰제거작전을 실시했으나 2008년 주민 영농 활동간 지뢰가 추가 발견되어 지뢰 위험에 대한 민원이 제기되었던 지역이다.

이에 군은, 유실 가능성까지 고려해 작전지역을 재판단하였고, 2014년부터 지뢰제거작전을 개시한 이래 2020년 지뢰제거작전을 최종적으로 완료하여, 합참에서 주관하는 현장 검증까지 마쳤다.

부대는, 계획되었던 지뢰제거작전 외에도 수해침수지역 지뢰탐색작전에도 한창이다. 1차로 피해 지역에 대한 지뢰탐색 작전은 완료했으나, 시간이 경과하면서 추가로 식별되는 위험 지역에 대한 지자체 요청에도 대민 피해 방지를 위해 적극적으로 작전을 수행하고 있다.

장병들은 23일부터 연천군 군남면(북삼교 일대) 인근 지역 7,434㎡에 대한 지뢰탐색작전을 시작하여. 12월 첫째주까지 작전을 완료하는 것으로 계획하고 있다.

현장에서 작전을 지휘한 중대장 현재호 대위(남, 만 33세)는 ”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단 한 건의 안전사고 없이 완벽한 지뢰 제거작전을 수행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민이 불편함을 겪는 곳 어디라도 달려가 작전을 수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