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 재난안전대책본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긴급대책회의 개최
상태바
동두천 재난안전대책본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긴급대책회의 개최
  • 백호현 기자
  • 승인 2020.0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는 국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15명으로 늘어남에 따라 지역사회의 불안 및 우려를 해소하고, 예방하기 위해서 4일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최용덕 동두천시장을 본부장으로 하여, 상황관리총괄반, 의료 및 방역대책반 등으로 구성하고, 전 부서의 가용역량을 총동원해,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한 총력 대응체제를 가동하고 있다.

이날 긴급대책회의에서는 전 관련부서 담당팀장이 배석하여, 중앙에서 실시하는 영상회의를 참관하고, 지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전파·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다중이용시설, 대중교통, 취약계층 등에 대한 감염병 확산 예방대책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예상이 가능한 모든 상황에 대비해 전 행정력을 집중하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해 선제적으로 조치하고, 시민의 건강을 보호 및 상황의 장기화에 대비한 심도 있는 대책을 논의했다.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차단을 위해 감염증 예방 행동수칙에 대한 대대적인 홍보를 진행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에 전 행정력을 동원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게시물 작성을 금지합니다.

주요기사